나를 감동시킨 마이클 잭슨의 히트곡들!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Michael Joseph Jackson)이 사망했다고 합니다.

26일 AP통신과 CNN 뉴스에 따르면, 지난 목요일 마이클 잭슨은 심장마비 증세로 병원으로 긴급 후송되어 응급처치등을 받았지만, 끝내 사망했다고 합니다.

한때, 빌리진" "드릴러" "위아더 월드" "유어낫 어론" 등의 히트곡을 내며, "팝의 황제"라 불리던 마이클 잭슨!
노래와 춤 하나하나가 많은 사람들에게 환희와 감동을 주었던 마이클 잭슨!

하지만, 계속되는 "어린이 성추행" 사건과 재판들의 뉴스,
가쉽페이지를 장식한 "마이클 잭슨의 성형부작용" 모습! 그외 이런저런 이러저런 사건들.
그리고, 기대를 못 믿치는 새앨범들로 인해 팬들의 기억속에서 멀어져갔던 마이클 잭슨!

마이클 잭슨의 "마지막" 아쉽습니다. 비록, "어린이 성추행" 사건이나 "성형사건" 등은 팬들에게 미움을 많이 샀지만, "드릴러" "빌리진"을 부르던 마이클 잭슨 모습과 "위아더 월드" "힐더 월드"를 부를 때 마이클 잭슨 그리고,  "네버랜드"의 마이클잭슨 모습은 생각하면...그의 죽음이 아쉽습니다.

그럼,
"백인"이 되려던 마이클 잭슨보다 "빌리진"을 부르던 모습이 더 멋져보였던 마이클 잭슨을 생각하면서...
"마이클 조던"보다 "마이클 잭슨"을 더 좋아하던 중 고등학교 시절을 생각하면서...

마이클 잭슨의 무수히 많은 히트곡 중, 저를 감동시킨 노래를 5곡으로 추려봤습니다.

마이클 잭슨의 다섯번째 노래, "드릴러(Thriller)"

"드릴러"는 노래보다 뮤직비디오가 많이들 회자되지만, 개인적으로 노래도 최고였던 것 같습니다. 그 이전의 음악들과 다른 방향의 "드릴러" ! 뮤직비디오 그렇지만, 노래가 살짝 섬뜻해서일까요? 아쉽게 "빌리진"을 기억하는 팬들로 인해 빌보드 정상을 밟지는 못했지만, 지금 들어도 "죽여주는" 사운드는 예술와 마이클 잭슨의 색다른 모습도 즐길 수있어서 뽑아봤습니다! 특히, "빌리진"과는 다른 댄스 퍼포먼스는 지금봐도 멋지네여!!! 참고로 "드릴러" 앨범의 수록곡 9곡 중 7곡이 빌보드 탑텐에 들었고, 이 앨범으로 인해 마이클 잭슨은 그래미에서 8개 부문에서 상을 받았습니다. (마이클 잭슨의 "드릴러"  뮤직비디오 보러가기!!!)

마이클 잭슨의 네번째 노래, "유아낫얼론(You are not alone)"

미국보다 한국에서 더 큰 인기를 끈 노래가 아닐까 싶습니다. 싱글로 발매돼 빌보드 차트 1위에 오르기도 했으며, 마이클 잭슨의 히스토리 앨범에도 수록되기도 했습니다. 이전과는 사뭇 다른 느낌의 노래로 알앤비풍의 노래로 알 켈리(R. Kelly)가 작곡한 곳입니다. 그리고, 빌보드 차트 1위를 차지한 마지막 곡이기도 합니다~ㅠㅠ 참고로 영어학원의 교재로도 많이 사용된 노래입니다 ^^(마이클 잭슨의 "유아낫얼론" 뮤직비디오 보러가기!!!)

마이클 잭슨의 세번째 노래, "잼(Jam)"

처음으로 산 마이클 잭슨의 앨범이 4년만에 신보를 발매한 "Dangerous"이였습니다. 마이클 잭슨의 최고앨범으로 뽑으라면, 개인적으로 이 앨범을 뽑겠습니다. 마이클 잭슨이 있게한 "드릴러" 앨범도 최고의 앨범으로 뽑을 수 있겠지만, "Dangerous"도 그에 몹지 않습니다. 18년 전에 나온 앨범이라고 생각할 수 없을 정도의 사운드와 무릇익은 마이클 잭슨의 가창력 그리고, 귓에 속속 박히는 리듬! "Dangerous" 앨범에는 "Jam"을 포함해 "Black or White", "Remember The Time", "Heal The World", "Dangerous", "Will You Be There", "She Drives Me Wild" 등이 수록되었습니다.

그 중에서도 Jam!!! 지금들어도 세련된 사운드와 Jam~Jam~Jam 하는 부분이 어찌나 마음에 드는지!!! 빠른 비트와 강한 비트로 듣는이로 하여금 흥을 돋게 하죠! 마이클 잭슨의 힘을 느끼게 하는 부분입니다! (아래는 Jam의 콘서트 버젼입니다. 마이클 잭슨의 월드 투어때 Jam이 오프닝 곡이 였습니다.)


마이클 잭슨의 두번째 노래, "힐더월드(Heal the World)"

"위아더 월드" 이후 마이클 잭슨이 부른 평화의 노래. 말이 필요없는 노래가 아닐까 싶습니다. 비록 마이클 잭슨이 "어린이 성추행" 등으로 얼룩진 생활을 하게됐지만...
이 노랜, 아이들에 대한 마이클 잭슨의 마음을 알 수 있는 곡 같습니다. 세상의 아픔을 치료하고 아이들을 위한 더 나은 세상을 만들자...듣고 듣고 또 듣더라도 참 마음이 편안해지는 노래입니다.

정말 말이 필요없는 노래라고 생각합니다.


마이클 잭슨의 첫번째 노래, "아일비데어(I'll be there)"

5살 때부터 잭슨 파이브(The Jackson 5)로 가수활동을 시작한 마이클 잭슨, 어린나이임에도 불구하고, 폭넓은 성량과 퍼포먼스 그리고, 귀여운 외모(???)로 미국뿐만 아니라 전세계에서 사랑을 받았습니다.

잭스파이브 시절, 마이클 잭슨가 불렀던 노래 중 최고의 노래는 "아일 비 데어(I'll be there)"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벤(Ben)"도 최고이지만, "아일 비 데어"를 부를 때, 마이클 잭슨의 모습, 이 아이가 초등학생인가..하는 생각이 들 정도입니다.

비록 깔끔한 맛은 살짝 없지만, 개인적으로 
"5오타브"의 머라이어 캐리가 불렀던 "아일 비 데어"보다도 더 아름답게 느껴집니다!!!



아쉽네요.

재능을 논하기 전, 멋진 가수 중의 한명이라고 생각했는데, 주변의 너무 많은 것들로 인해서, 더 오랜 기간 그 재능 펼칠 수 있었는데, 가쉽거리들로 인해서, "음악"으로보단 "놀림거리"로 팬들을 접해야 했던 그의 마지막이 아쉽습니다.

댓글(17)

  • 마이클 영원히
    2009.06.26 19:08 신고

    우리는 항상 소중한 사람을 잃엇을때 ...그 가치를 아는것 같네요 .....


    특히 많은 수의 미국인들이 마이클 잭슨에게 학대에 가까운 언론보도를 한것에 유감입니다.

    • 2009.06.28 15:29 신고

      아쉽네요.

      가쉽거리를 만들기 좋아하는 분들이
      많아서 그런 것같습니다.

  • 2009.06.26 19:15 신고

    좋은 곡 잘들었습니다
    정말 많은 명곡을 남겼는데...

  • 아쉬움에..
    2009.06.27 01:06 신고

    Heal the World를 부르는 그의 맑은 목소리가 너무 그리운 밤입니다.
    그가 남긴 많은 곡들이야 영원하겠지만, 이제 더 이상 그의 멋진 무대를 볼 수 없다는게 아쉽습니다.
    마지막에 남기신 - "음악"으로보단 "놀림거리"로 팬들을 접해야 했던 그의 마지막이 아쉽습니다.-
    말이 마음에 많이 남습니다. 잘 읽고, 잘 들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2009.06.28 15:30 신고

      좋은 노래를 다시금 공유할 수 있어서
      저도 기분이 좋습니다.

      고맙습니다.

  • 니머꼬
    2009.06.27 02:32 신고

    지금 살고있는 전세계의 사람들..
    지구반대편에서 나와 피부색도 다르고 다른인생을 살고 나와 다른 세계에서 다른꿈을 꾸는 모든이들...
    그런사람들과 공유하고 있는걸 꼽으라면 바로 팝의 황제 바로 이사람이 아닐까 합니다.
    다른종교를 믿고 다른이념을 생각하고...
    그렇지만 우린 하나가 되어 그에게 열광했었으니까요..
    지구반대편의 젊은이와 같은 추억을 가지고 있다...그리고 같이 슬퍼한다..ㅠㅠ

    • 2009.06.28 15:31 신고

      인종,이념 등을 넘어 노래를 공유할 수 있었던 것,
      그에게 고마워해야 하는 것 중에 하나인 듯합니다.

      그래서, 그의 죽음이 아쉽습니다.

  • 잘가요 마이클
    2009.06.27 14:35 신고

    지금 I'll be there 듣고 있으려니 눈물이 나네요..제 나이는 많진 않지만 청춘의 한때가 날아가버리는 것 같은 상실감...마이클 잭슨 노래로 많이 행복했었는데....문 득 잊고 지낸 그때가 다시 생각나네요...
    마이클 당신의 명복을 빌께요...천국에서 영원히 행복하세요 당신의 네버랜드를 다시 만드세요...

    • 2009.06.28 15:31 신고

      고등학교 때, " I'll be there"
      노래를 듣고 얼마나 좋아하고, 얼마나 좋아했는지...

      그의 끝나지 않는 마을을 만들었으면 합니다.

  • 2009.06.27 14:48 신고

    "black or white"가 뮤비포함해서 가장 기억에 남는군요. 또한, 잭슨5시절 "i want you back" 또한 지금들어도 즐겁게 만들어주는 곡이고...

    guns `n roses이후 컴백에 가장 기대되는 가수였는데 참 아쉽습니다. 앨범이라도 판매가 되면 좋겠군요.

    • 2009.06.28 15:33 신고

      "i want you back"도
      좋은 노래입니다.!

      이처럼 그는 없지만, 그의 노래가 있어
      아쉬움을 달래수 있을 듯 합니다.

  • coma1979
    2009.06.27 15:30 신고

    이런 노래 업로드는 저작권위반에 걸리지 않나요?

    • 2009.06.28 15:34 신고

      확실히는 알 수 없습니다.

      저작권의 문제가 있었다면, 유튜브에서 삭제했을텐데...
      몇년이 지나도 아직 있는 것으로 봐서는...

      괜찮은 듯합니다.

  • gon
    2009.06.29 23:00 신고

    Now "MOONWALK" into heaven, "DONT STOP TILL YOU GET ENOUGH". But do u "REMEMBER THE TIME", wen "THE GIRL IS MINE"?? she was a "PRETTY YOUNG THING" and her name was "BILLY JEAN", you might "WANNA BE STARTING SOMTHING" but we know your a "SMOOTH CRIMINAL"...we will always "JAM" &always "ROCK WITH YOU", make a "THRILLER" but not too "BAD"...Neva quite knew if you were "BLACK OR WHITE".....but always remeber "YOU ARE NOT ALONE.


    COME BACK TO US MJ WE MISS YOU. PLEASEE JUST COME BACK.. RIP.

    유투브에서 퍼왔습니다. 팬 중 한 분이 올리신 듯.

  • 우주인3
    2009.07.01 01:26 신고

    힐더월드 영상은 감동이네요. .노래한곡에 모든것을 표현하는 느낌입니다..
    오늘 서핑하면서 일본버라이티방송에 마이클잭슨이 첫출연하는것도 봤습니다..
    그의 겸손함과 예의바름에 놀래지않을수가 없었습니다..

    아마도 너무 겸손하고 착했기때문에 집요하게 괴롭힘을 당했다고 생각하니,,맘이 아프네요..

  • holmes
    2013.10.05 20:03 신고

    드릴러가아니라 스릴러 아니에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