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로고 음모론, 이젠 편히 보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조선일보 음모론.

한주가 참 뒤숭뒤숭합니다. "노무현 대통령 서거"를 시작으로 "북한 핵실험과 미사일발사"!!! 2가지 사건만으로도 국민들의 마음이 찹찹하고, 뒤숭뒤숭할텐데...

"노무현 대통령 경호원의 거짓진술"과 "노무현 대통령 서거"를 둘러싼 "조선일보의 음모론"이 마음을 더 찹찹하게 허망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 노무현 대통령의 경호원 "진술번복"으로 시끌버적한 상황에서 이와 관련해 조선일보 홈페이지, 조선닷컴에 걸려진 추모로고와 기사에 대한 "조선일보 음모론"이 일파만파 인터넷을 통해서 생겨나고 있습니다.

조선일보의 음모론,

첫번째는 "조선일보 로고"! 조선일보 홈페이지, 조선닷컴(http://www.chosun.com/) 상단에 올라와 있는 추모로고 이미지 파일의 날짜가 노무현 대통령의 서거일 "2009년 05월 23일"가 아니라 "2009년 05월 22일"로 되어있습니다. (사진참조, 밑줄 친 'chosun_logo_090522"부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일 속성으로 본 조선일보 추모로고 파일날짜>

두번째, 조선일보 "노무현 대통령 서거" 기사의 작성시간이 "서거 발표"시간 2009년 05월 23일 09시 30분보다 빠른 2009년 05월 23일 09시 14분으로 되어 있습니다.
(기사 url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09/05/23/2009052300276.html)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선일보 노무현 대통령 기사제목>

이 두가지 다, 직접 조선닷컴에서 가서 확인해보니, 정말 사실입니다.

하지만, 이 두가지로 해서, "조선일보의 음모론"이 사실이라고 보기는 힘듭니다. 말도 안됩니다. 먼저, "로고"는 디자이너의 실수일 수도 있습니다. 덮어씌우기 실수를 떠나서, 단순한 실수 있습니다. 또, 기사의 입력시간, 조선일보는 "09시 14분"입니다. 그렇다면, 중앙일보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기사는 어찌 판단을 해야하겠습니까? 중앙일보는 조선일보보다 약 10분 빠른 시간이 입력시간입니다. (기사하단 시간 참조, 기사 url http://news.joins.com/article/aid/2009/05/23/3383470.html?cloc=olink|article|default)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알일보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기사>

"조선일보 음모론" 사실일 수도 있습니다. 인터넷에 떠돌고 있는 말처럼 "로고날짜", "기사날짜"가 아닌,
오랜전부터 있었던 노무현 대통령에 대한 조선일보의 악의적인 기사가 "노무현 대통령"을 "홀로이" 죽게 만들었순있습니다.

엄숙해야할 때인데, 이곳저곳에서 씨끄러운 소리만 일어나니, 생각해야하지 않았으면 하는 말들이 이곳저곳에서 나오고 있습니다.

많은 분들의 마음은 이해하지만, 서로에게 상처주고, 화내면서 그 분을 기리는 것보단

조용히, 조용히, 조용히

부디, 아름답게 그 분을 기리면서 보내주고 싶습니다.
그 분의 추억을 기억하면서 보내주고 싶습니다.
 

댓글(15)

  • 2009.05.27 18:24

    예, 어느 블로거의 말씀처럼 개무시 하는 겁니다.
    그것이 정신건강에도 좋고, 그들을 반사이익도 못 노리게 하는 것이지요.
    암튼 그들은 그 업보를 도대체 어떡하려구 저러고 있는지 모르겠네요...

    • 2009.05.28 09:58 신고

      조용히 있는게...훗날,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 김민희
    2009.05.28 23:15

    누구 말처럼 닥치고 명복이나 빌어주자라는 식의 방관적 사고방식이
    이명박을 당선되게 만들었고 노무현 대통령님을 돌아가시게 한 겁니다.
    제발 문제의식 좀 갖고 삽시다.
    무조건적인 의심이라 치부하지 말고 의혹은 언론사 스스로 자초한 것이기 때문에
    그것을 밝히라는 요구조차 무시해선 안되죠.

    • 2009.05.29 07:08 신고

      "무조건 닥치고 명복이나 빌자" 라는 뜻 아닙니다. 때가때인데, "의혹" "음모"라는 표현을 노무현 대통령의 죽음을 더럽히기때문입니다.
      먼저, "타살"이라고 한다면, 우리들 마음을 저리게 했던, 감동시켰던 노무현 대통령 "유서" 어찌생각해야겠습니까? 그것이 거짓이라고 생각해야겠습니까?
      또, 위에 언급했듯이, "로고"는 실수라고 판단이 되며, "기사 게재 시간"은 조선일보만 빠른 것이 아니라, 다른 언론도 빠릅니다.
      "조용히 있자는 것" 괜한 추측으로 "엄숙해야 할 시간" "경건해야할 시간"을 어지럽히지 말자라는 뜻입니다.

  • 박종명
    2009.05.29 10:01

    음... 우리들 마음을 저리게 했던, 감동시켰던 노무현 대통령 "유서" ??
    그런 내용의 글(문서)는 누구라도 쓸수 있습니다...

    그 유서로 작성된게 문서파일이 아니라 친필이었다면 말이죠...

    그렇다면 애도하기 위해서 죽음의관한 의혹 모드를 덮어버리자면
    어짜피 죽은사람은 죽은거니까 그 살인자를 잡아서 뭐하냐는 말로밖에 생각되지 않네요...

    자살이라면 슬프고 아름다운 죽음이 되는거고 타살이라면 불명예스럽고 추잡한 죽음이 되는건가요?

    진짜 자살일지 타살일지 알수 없는 상황에서 무조건 자살로 단정짓고 밀고나가는 정부와 많은 사람들이 안타까울 뿐입니다...

    진실을 알고싶다는 것 뿐이죠...

    • 2009.05.29 11:09 신고

      어떤면에서 자살인지 타살인지 알 수없는 상황이라는 말씀인지 이해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친필이 아닌 문서파일이라서 의심이 가신다면, 무엇하러, 봉하마을에 계신분들이 은폐하려고 했을까? 그부분도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그리고, 저 또한 "진실은 항상 진실로써 있어야 한다."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증거가 없는 상황에서 괜한 "자투리"로 "의혹" "의문" "음모" 말을 하는 이 시점이 괜하게 안타까워서 쓴 글입니다.

  • 2011.09.27 12:48

    내 자신 공정 이대로가 주제에 대해 많은 말씀이 없습니다

  • 2011.09.29 15:52

    이것은 절대적으로 완벽하게 보입니다. 이러한 모든 주석 정보는 배경 지식을 많이 만들어집니다. 제가 많이 좋아. 이것은 유용한 게시물 있었고, 난 그것뿐만 아니라 해당 게시물이 잘 작성되었는지 및 유용한 다른 의견에서 볼 오히려 쉽게 생각합니다.

  • 2011.10.13 13:12

    서 무조건 자살로 단정짓고 밀고

  • 2011.10.13 13:12

    그것은 당신이 당신의 기사에 시간이 큰 금액을 넣어했습니다 그것 보인다 내가 요즘 웹상에서 이러한 많은 것들을 원한다. 잘

  • 2011.10.18 12:52

    내가 너무 많은 블로그의 초기 하중에 일어나고 약간있을 것 같아요. 난 몇 초 동안 단지 배경을 볼 수

  • 2011.10.21 16:06

    이봐, 난 정말로 여러분의 게시물을 읽었어요 친구가 내가 정말 흥미로운 발견했습니다

  • 2011.11.24 17:48

    사려깊은 통찰력과 아이디어가 내 블로그에 사용합니다. 당신은 분명히이 문제에 좀 시간을 할애했습니다. 잘했어!

  • 2012.07.16 18:08

    루이뷔통

  • 2012.08.14 19:29

    건재님 ... 제가 요즘 재연결 및 픽업 테스트를 해본 결과 아무 이상이 없었습니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