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진 "광렬씨는 새벽시장에 나가서 꽃을 사다주는 로맨틱가이"

탤런트 전광렬 부인인 박수진, " 광렬씨는 새벽시장에 나가서 꽃을 사다주는 로맨틱 가이"

사람은 저마다 짝이 있고, 그 짝과 만난 사람은 아름다운 사랑을 하는 것 같습니다. 탤런트 전광렬씨와 방송작가인 그의 부인 박수진씨가 KBS 2TV ‘남희석 최은경의 여유만만’에 출연해서 그들의 결혼 생활을 이야기 해주었는데,

그 스토리가 참 아름답다라고 생각이 들더군요.

일단, 결혼한지 13년 차 치고는 두분다 너무 선남선녀여서 믿어지지가 않더군요. 그리고, 유학생활에서도 변치 않은 그들의 사랑이 변치않고 힘이 된다는 사실은 확실한 금술좋은 잉꼬 부부가 아닌가 생각이됩니다.

또, 일화중에 전광렬씨가 박수진씨를 위해서 새벽시장에 가서 꽃을 사다주는 남자라는 사실! 주몽에서 보여줬더 그 금와같은 모습이 아닐가~^^;;

하여간, 참 아름다운 부부같다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