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활센터안의 린제이 로한 노출? 밝은 모습의 그녀!

어렸을 때부터부터 시작한 린제이 로한의 직업은 배우이다. 페어런트 트랩이라는 영화를 시작으로 퀸카로 살아남는 법, 나는 누가 날 죽였는지 알고 있다 까지 그녀는 한결같이 배우로서의 길을 가고 있다.

하지만, 최근 배우로서의 그녀의 길을 다시한번 생각하게 하는 일이 있으니, 그것은 바로 그녀를 둘러싸고 있는 루머와 관심들!

항상 그녀를 따라다니고 있는 파파라치와 미디어들의 그녀에 대한 관심! 그리고, 무성한 그녀에 대한 루머들! 이러한 것들이 배우로서의 길을 다시금 생각하게 한다고 합니다.

린제이 로한, 현재 유타주에 있는 재활센터에서 요양을 하고 있는데, 최근 그녀의 아버지께 배우생활을 그만두고 싶다고 했다고 합니다. 자신을 힘들게 하는 관심들과 루머들이 힘들다고 했다고 합니다. 또한, 점점 나락으로 빠져들고 있는 자신의 삶도!!!

대부분 린제이 로한에게 일어나는 일들은 그녀의 잘못이지만, 루머와 미디어들의 관심, 그리고 파파라치에서 일어난 일이라고 생각하는 듯합니다.

하여간, 최근 재활센터안에서의 린제이 로한의 모습이 노출됐는데... 그 모습이 매우 밝아보입니다! 재활센터 안에서도 우여곡절이 많기 하지만...어느정도 여유를 찾은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